톱 女모델, 급이 다른 명품 뒤태 '시선강탈!'

남아프리카공화국 출신의 톱 모델 캔디스 스와네포엘이 명품 뒤태를 선보였다. '모델계 여신'으로 불릴 만큼 돋보이는 미모를 자랑하는 캔디스 스와네포엘은 12일(현지 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파격적인 스타일의 수영복을 입고 촬용한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한 화보에서 캔디스 스와네포엘은 군더더기 없이 매끈한 라인이 돋보이는 명품 뒤태를 선보였다. 특히 탄력이 넘치는 엉덩이는 급이 다른 풍만함으로 잘룩한 허리 라인을 한층 빛나게 만들었다.

한편, 캔디스 스와네포엘은 15살의 어린 나이에 더반의 한 벼룩시장에서 모델로 발탁돼 빅토리아시크릿을 대표하는 간판 모델로 성장했다.

사진/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