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컵 女모델, 관능미 넘치는 올누드 '가슴 철렁!'

할리우드 글래머 모델 아비가일 라치포드가 과감한 누드화보를 공개했다. 꽉 차고 넘치는G컵 가슴으로 사랑받고 있는 아비가일 라치포드는 31일(현지 시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자들이 가장 좋아하는 부엌에서'라는 멘트화 함께 아찔한 누드화보를 게재했다.

공개한 화보에서 아비가일 라치포드는 부엌 싱크대 위에 알몸으로 엎드려 완벽한 몸매 라인을 뽐냈다. 운동화만 신고 엎드린 모습이 발랄하면서도 야릇한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사진을 본 팬들은 '눈부신 라인이다' '어떻게 저런 곡선이 나올 수 있을까?' '2016년은 확실히 아비가일의 해다!' '한 마디로 가슴 철렁해지는 누드다' 등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사진/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