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 女가수, 셔츠 벌려 노브라 가슴 공개 '화끈!'

할리우드 팝스타 리타 오라가 화끈하게 상반신을 노출시켜 화제다. '제2의 리한나'로 불리며 가수 뿐만 아니라 배우로도 성공을 거두고 있는 리한나는 28일(현지 시간) 인스타그램에 자신이 장식한 유명 잡지 '루이'의 최근호 표지를 공개했다.

공개한 표지에서 리타 오라는 두 팔로 셔츠를 펼쳐 노브라의 가슴을 적나라하게 노출시켰다. 물론 가슴의 주요부위는 별 문양으로 가렸지만 그 모습이 아찔하기만 하다. 팬들은 '파격적인 노출 패션을 선보여온 리타 오라지만 이번 표지 사진은 극단적인 노출 패션'이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하고 있다.

한편, 리타 오라는 지난해 한국을 방문해 팬사인회를 가지며 빅뱅의 지드래곤, 2NE1 씨엘, 제시 등 한국 스타들과의 인연을 맺어 화제가 됐다.

사진/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