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리서 여성 치마 벗겨 달아난 황당남 '경악!'

최근 중국에서 한 남성이 길을 가던 여성의 치마를 벗겨 달아난 사건이 화제다. 현지 SNS를 통해 빠르게 전파되고 있는 현장 동영상을 보면 한 마디로 황당, 그 자체다. 동영상은 미니 스커트를 입은 젊은 여성의 거리를 여유롭게 걸어가면서 시작된다. 잠시 후 가죽자켓을 입은 남성이 여성의 뒤에 나타난다. 여성은 남성의 존재를 인식하지 못한다.

한참을 그렇게 여성의 뒤를 따르던 남성은 인적이 뜸해지자 바짝 달라붙는다. 그리고는 순식간에 여성의 미니 스커트를 잡아 내린다. 여성은 바로 주저 앉았으나 스커트는 이미 벗겨진 상태다. 남성은 스커트를 들고 재빠르게 후미진 골목으로 사라진다. 넘어진 여성은 정신을 차리고 일어선다.

스커트가 없어 맨살이 그대로 노출된 모습이다. 당황한 기색이 역력한 여성은 손으로 주요부위를 가려보지만 소용이 없다. 거리에 여성이 나타날 때부터 촬영이 시작된 것으로 보아 촬영자도 치마를 벗긴 남성과 무관해 보이지 않는다.

동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아직도 이런 짓을 하는 남성들이 있다니 한심하다' '장난으로 보기에는 너무 지나치다' '중국에는 이런 변태들이 많은가?' '중국 거리에서는 절대 스커트를 입지 말아야겠다' '정말 한심한 남자다' 등 조롱 섞인 댓글들을 쏟아내고 있다.

사진/SNS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