女배우, 시선 둘 곳 없는 하의실종 패션 '아찔!'

여배우 알리시아 아덴이 민망한 하의 실종 패션을 선보였다. 미국 연예매체 스플레쉬닷컴은 1일(현지 시각) LA의 한 거리에서 아찔한 의상을 입은 알리시아 아덴을 포착했다. 이날 알리시아 아덴의 패션은 민망하기 짝이 없었다.

 

 

한 자선단체로 부터 받은 슬리브리스만을 입은 체 하의는 몽땅 벗어던진 진정한 하의실종의 '끝판왕'을 보여주었다. 특히 풍만한 엉덩이의 골까지 드러내는 쇼맨쉽을 보여줘 시선을 집중시켰다.

 

 

한편, 알리시아 아덴은 주변의 시선에 아랑곳 하지 않고 비키니만을 입은 체 세차를 하는 모습이 자주 목격돼 '노출증 환자'라는 의심을 사고 있다.

 

사진/TOPIC( SPLASH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