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컵 女배우, 원피스 앞섶 젖히고 브라 노출 '헉!'

일본의 G컵 여배우 모리시타 유리가 브라 노출 사진을 공개했다. 한국 사랑이 유별난 것으로 알려진 모리시타 유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7일(현지 시각) 속옷이 훤히 비치는 홀터넥 시스루 원피스를 입은 아찔한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서 모리시타 유리는 원피스 앞섶을 젖혀 G컵 가슴을 감싸고 있던 검정색 브래지어를 노출시켜 시선을 집중시켰다. 양손으로 감싸 쥐고 있는 듯한 모습이 팬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기에 충분했다.

 

 

한편, 스파를 즐기는 것으로 알려진 모리시타 유리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파에서의 야릇한 노출 사진들을 올려 폭발적인 조회건수를 기록하기도 했다.

 

사진/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