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심야 예능프로 벌칙 '이 정도일 줄이야!'

최근 동영상 공유 사이트인 유투브에 올라온 일본의 한 예능프로그램 영상이 폭발적인 조회건수를 기록하고 있다. '넘사벽 성진국의 예능프로'라는 제목의 이 동영상은 예능프로의 단골메뉴인 벌칙수행 장면을 편집해서 올린 것이다. 국내 예능 프로에서도 여성 게스트들의 과한 벌칙수행이 자주 도마 위에 오르는게 사실이다.

 

 

하지만 이 동영상에 비하면 국내의 경우는 말 그래로 '장난 수준'이다. 동영상을 보면 여자 게스트가 남자 게스트의 중요부위에 있는 물병의 뚜껑을 입을 이용해서 돌려 따는 벌칙이다. 남자 게스트는 물병을 중요부위에 위치시킨 다음 양손으로 잡고 있고, 여자 게스트가 그 앞에 쪼그리고 앉아 있어 누가 봐도 성행위 장면을 연상할 수 밖에 없다.

 

 

더 기가 막힌 것은 물병이 물이 채워져 있어 여성 게스트가 뚜껑을 조금씩 열 때마다 물이 자연스럽게 입속으로 흘러 들어간다는 것이다.  이 동영상을 본 국내 누리꾼들은 '국내에서도 상상할 수도 없는 벌칙이다' '이런 벌칙이 TV 예능프로에서 가능하다니 역시 일본이다' '여자 게스트의 인격을 무시한 행위다' '이런 장면을 보고 즐거워 할 수 있다니...' 등 충격적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사진/유투브 영상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