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女배우들, 비키니 세차쇼서 야릇한 몸짓 '헉!'

동남아 국가들에서 일본 AV여배우들의 인기는 한류 못지 않다. 이런 가운데 최근 태국의 모토쇼에서 AV여배우들의 비키니 거품 세차쇼를 펼쳐 화제다. 동영상 공유 사이트인 유투브에서 폭발적인 조회 건수를 기록하고 있는 이 동영상은 중화권에서 최고의 스타로 대접받고 있는 타키자와 로아와 미즈사와 노노가 그 주인공들이다.

 

 

지난 6월24일부터 28일까지 열린 튜닝 자동차의 축제 '2015 방콕국제오토살롱'에 특별 게스트로 초청된 두 여배우는 명성에 걸맞게 서양의 비키니 세차쇼를 능가하는 섹시 퍼포먼스를 펼쳤다.

 

 

공개된 영상을 보면 두 배우가 풍만한 가슴에 거품을 묻히고 자동차의 구석구석을 닦는 진기한 광경에 취재진은 물론 관람객들까지 카메라 플레쉬를 잠시도 멈추지 않고 터뜨린다. 비키니가 물에 흠뻑 젖을 때까지 두 여배우의 섹시 퍼포먼스는 계속됐고 급기야는 환호성까지 터져나올 정도로 현장의 분위기는 뜨겁기만 했다.

 

 

한편, 타키자와 로라는 지난 5월 중국 갑부의 90억 스폰서설이 나돌았으나 본인이 직접 사실이 아님을 밝혀 화제가 된 바 있다.

 

 

사진/유투브 영상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