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네티즌, 중학생 남녀 '키스사건'으로 후끈 달아올라~

중국 인터넷이 '중학생 키스 사건'으로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지난 14일 난징 거리에서 중학생 커플이 진한 키스를 나웠는데, 이 장면을 촬영한 사람이 인터넷 게시판에 올리면서 논란이 불거진 것이다. 난징의 한 유명 인터넷 게시판을 글을 올린 사람은 "중학생이 버스 정류장에서 50분간 뜨거운 키스를 나눴다"며 비난을 서슴지 않았다.

 

사진은 기사의 특정사실과 관련없슴.


사진은 키스를 나눈 중학생 얼굴이 모자이크 처리도 되지 않은 채 무방비로 노출되었다. 이에 중국 네티즌들은 '인권 친해'와 "비난은 당연하다'는 입장으로 나뉘고 있다. "학생답지 않은 행동은 대중의 비난을 받아 마땅하다" "주변 사람은 시선은 전혀 고려하지 않은 철부지 행동" 등의 비난이 한쪽, "저 학생들이 범죄를 저지른 것은 아니다" "이것은 명백한 인권 침해"라는 족의 반론도 거세게 일고 있다.

 

사진은 기사의 특정사실과 관련없슴.